보도자료[보도협조요청] ‘924 기후정의행진’ 개최예정(09/24, 토)

9월 기후정의행동
2022-09-19
조회수 630

“기후재난, 이대로 살 수 없다” 

924 기후정의행진

수만명의 시민과 함께 기후정의를 위해 행진하자!


기후재난, 이대로 살 수 없다! 기후정의를 기치로 거대한 행진을!

- 기후재난의 시대, 모두가 함께 평등하고 존엄한 삶을 살아가기 위한 시민들의 대규모 행진이 열립니다. ‘924 기후정의행진’은 최소 2만 명 이상의 시민들이 참여하여, 서울 시청-숭례문 일대에서 출발, 서울 중구 주요 거점들을 경유하여 행진하는 행사입니다.  오후 1시, 사전행사 (부스, 자유발언대 등) 후, 3시부터 본행사인 집회, 행진, 문화제를 통해 기후위기의 심각성을 알리고 기후정의 실현을 촉구할 것입니다. 

- 이번 ‘924기후정의행진’은 지난 2019년 이후 3년만에 진행되는 대규모 기후행동으로서, 한국의 기후운동에서 가장 큰 규모의 행사가 될 것입니다. 특히 광화문에서 시청까지의 구간에서는, 기후불평등에 저항하는 의미로서 2만여 명이 참여하는  ‘다이-인(die-in)’ 시위가 진행될 예정입니다. 

- “기후재난, 이대로 살 수 없다”를 슬로건으로 한 이번 9월기후정의행동은, ‘화석연료와 생명파괴 체제를 종식해야 한다’, ‘모든 불평등을 끝내야한다’, ‘기후위기 최일선 당사자의 목소리는 더 커져야 한다’는 것을 요구사항으로 제시하고 있습니다.  

- 이번 ‘924기후정의행진’은, 노동, 농민, 여성, 장애인, 동물권, 환경, 종교 등 각계의 400여 개 단체로 구성된  <9월기후정의행동 조직위원회>와, 행진의 취지에 공감하는 2,500여 명의 추진위원이 함께 준비한 행사입니다. 또한 924 기후정의행진에는 전국 각지 22곳으로부터 버스 또는 기차를 이용하여 참가자들이 집결할 예정입니다. 또한 3시 본행사 시작 전에는 여러 단체들의 다양한 사전프로그램이 예정되어 있습니다. 

이에 귀 언론사의 많은 관심과 취재를 요청합니다. 


※ 취재유의사항

행진을 인솔하는 1호차 방송차량이 광화문에 도착하는 시점에,  ‘다이-인(die-in)’ 시위를 진행합니다. 

필요시, 1호차와 2호차 방송차량 위에서 언론사 촬영이 가능합니다. 촬영을 원하시는 언론사는 사전에 담당자 (김건우 010-3043-3630)에 연락바랍니다. (단, 촬영 기자가 많을 경우 현장에서 풀 취재방식으로 조정될 수 있습니다.) 


※ 취재문의

김건우 9월 기후정의행동 집행위원 / 010-3043-3630

황인철 9월 기후정의행동 공동집행위원장 / 010-3744-6126


[ 별첨자료🖱 ]

0 0